시작페이지로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일 2020.04.03 13:35   로그인 회원가입
문화재 신문 경북문화재신문 문화재청
경북「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보고 총 1262명 (4월3일 00시 기준)경산 622 / 청도 142 / 봉화 70 / 구미 67 / 포항 51 / 칠곡 49 / 안동 / 49 / 의성43 / 경주 43 / 영천 36 / 성주 21 /김천 19 / 상주 15 / 고령 9 / 군위 6 / 예천 6 / 영주 5 / 문경 2 / 영덕 2 / 청송 2 / 영양 2 / 울진1 / 울릉 -
문화재뉴스/
홈>전체기사>카메라출동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이철우 도지사, 코로나19 확산방지에 동분서주... 종교계․유관기관과 대응책 논의
종교계 주요인사와 회동... 예배 등 종교행사 자제 요청
유관기관장 회의... 관계기관별 코로나19 대응책 논의 

    코로나19 관련 위기경보단계가 경계에서 심각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이철우 도지사의 코로나19 대응 행보가 더욱 가속화되고 있다.

     

    이 지사는 24일 오전 지역 종교계 지도자들과 긴급 회동을 갖고 오후에는 경찰청, 교육청, 50사단 등 유관 기관장들과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먼저 이 지사는 은해사 주지 돈관스님과 경북기독교총연합회장 설정수 목사, 천주교대구대교구 사무처장 조현권 신부와 안동교구 총대리 조상래 신부 등 불교와 기독교 등 지역 종교계 지도자를 초정해 그간 지역종교계가 코로나19 대응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협조한 데 대해 감사의 뜻을 전하고 이번 사태가 종식될 때까지 지속적인 동참을 당부했다.

     

    이어 이 지사는 오후 230분터 임종식 도교육감, 박건찬 도경찰청장, 엄용진 육군50사단장과 이관 경북도감염병관리지원단장, 도 전간부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지역사회 확대를 막고 도민들의 불안감 해소 방안을 찾기 위한 대책을 논의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현 단계에서는 확진자를 빨리 발견해 조기에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럴 때 일수록 신속한 결정과 지나칠 정도로 과감한 실천이 필요하다각 기관들이 맡은바 역할을 다하고 협력해 코로나19 극복해 대구경북의 자존심을 찾자고 당부했다.

     

    회의에서 임 교육감은 개학이 연기됨에 따라 PC방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을 것으로 우려 된다며 도 차원의 지원책을 건의했다.

     

    박 청장은 경찰은 확진자, 의심환자 파악의 최일선에 있다방역을 할 때 경찰서도 꼭 같이 해줄 것을 요청했다.

    또 박 청장은 의심환자 소재추적, 격리시설 질서유지 등에 법을 최대한 넓게 해석해 경찰력을 지원 하겠다도의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최대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엄 사단장은 사단에서 보유한 의료인, 병상 등은 능력이 되지 않지만 인력지원이 필요할 때는 힘이 닿는 대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정재호 기자(kbcnews@hanmail.net)
    <저작권자©경북문화재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20-02-24 17:42 송고 2020-02-24 17:42 편집
    이철우 도지사, 코로나19 확산방지에 동분서주... 종교계․유관기관과 대응책 논의
     
    기사검색
      회사소개 / 문화유산헌장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취재신청ㆍ기사제보 광고문의
    YES-TV 주소 : 경북 안동시 영가로 12-1(운흥동) 2층 / 대표 : 정재호
    전화 : 054-853-5223 / 팩스 : 054-853-5224 / 이메일 : kbcnews@daum.net
    등록번호 : 경북 아 00213 / 등록일 : 2012년 3월 22일
    발행·편집인 : 정재호(010-8581-9999)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호(010-8581-9999)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