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일 2020.04.03 13:35   로그인 회원가입
문화재 신문 경북문화재신문 문화재청
경북「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보고 총 1262명 (4월3일 00시 기준)경산 622 / 청도 142 / 봉화 70 / 구미 67 / 포항 51 / 칠곡 49 / 안동 / 49 / 의성43 / 경주 43 / 영천 36 / 성주 21 /김천 19 / 상주 15 / 고령 9 / 군위 6 / 예천 6 / 영주 5 / 문경 2 / 영덕 2 / 청송 2 / 영양 2 / 울진1 / 울릉 -
문화재뉴스/
홈>전체기사>카메라출동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안동으로 이송된 코로나19 확진자, 안전하게 치료 중
철저한 방역 조치와 대비 하에 이송, 격리된 음압 병동에서 치료
예방수칙 준수, 가짜뉴스 유포 근절 등 시민의 적극적인 협조 부탁

    안동시청 전경

     

    지난 20일 영천, 상주에서 코로나19 확진을 받은 경증환자 2명이 안동료원으로 이송됐다. 현재 의료원의 음압 병동에서 안정된 상태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확진자들은 지난 19일 밤, 20일 새벽 양성판정을 받았으며, 경북도에서 관리하는 의료원의 음압병실을 먼저 사용한다는 방침에 따라 20일 안동의료원으로 안전하게 이송됐다.

     

    안동시 관계자는 이에 대해 확진자들은 철저한 방역 조치와 대비 하에 이송됐고, 외부와 차단된 음압 병동에서 치료를 받는 만큼 불안해할 필요는 없다고 했다.

     

    안동의료원 음압병실은 일반 진료 환자들과는 다른 출입구를 사용할 뿐만 아니라 일반병실과도 격리된 건물을 사용하고 있으며, 음압병실의 특성상 바이러스가 외부로 유출되지 않는다.

     

    음압병실은 병실 내부의 압력을 외부보다 낮게 유지해 공기가 항상 병실 안에서만 흐르도록 유도해 병실 내 공기가 외부로 유출되는 것을 차단하고 병실 내부에 있는 자체 정화시설을 통해 정화된 공기만을 외부로 배출하는 방식으로 운용된다.

     

    안동의료원 관계자는 현재 확진자들은 특이한 이상 없이 안정적인 상태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시민들께서 걱정하시는 것은 이해하나 확진자가 지역으로 이송됐다고 해서 바이러스가 유입되는 것은 아니니, 이점은 안심하셔도 된다. 철저하게 차단 조치를 하고, 확진자가 건강하게 치료를 받고 완쾌돼서 집으로 돌아가실 수 있도록 의료진, 안동시와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안동시 관계자는 “20일 한때 밀접접촉자가 시내에서 직원들과 함께 회식했다는 가짜뉴스가 돌기도 했다.”, “아직 지역에는 확진자는 물론 밀접접촉자도 없다. 확인되지 않은 사실을 유포하는 행위는 삼가주시기 바라며, 특이 상황이 발생하면 신속하게 발표하겠다.”고 했다.

     

    , “손 씻기, 음식 덜어 먹기, 마스크 착용하기 등 예방수칙을 잘 지켜 주시기 바라며,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지역 전파 차단에 노력하겠으니, 시민들께서도 적극 협조해주시기 바란다.”고 했다.

        

     

     

     

     

    최보영 기자(windluster@hanmail.net)
    <저작권자©경북문화재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20-02-21 16:34 송고
    안동으로 이송된 코로나19 확진자, 안전하게 치료 중
     
    기사검색
      회사소개 / 문화유산헌장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취재신청ㆍ기사제보 광고문의
    YES-TV 주소 : 경북 안동시 영가로 12-1(운흥동) 2층 / 대표 : 정재호
    전화 : 054-853-5223 / 팩스 : 054-853-5224 / 이메일 : kbcnews@daum.net
    등록번호 : 경북 아 00213 / 등록일 : 2012년 3월 22일
    발행·편집인 : 정재호(010-8581-9999)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호(010-8581-9999)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