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일 2020.07.03 23:31   로그인 회원가입
문화재 신문 경북문화재신문 문화재청
문화재뉴스/
홈>전체기사>카메라출동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경주시청 파렴치안 민원 행정

    경주시청



    천년의 고도 경주에 신문구독료를 청구하게 되었다. 서너시간 후 경주시청에서 한통의 전화가 왔다. 공보실이었다. 김주무관이라고 밝히는데 구독료를 못 주겠다고 말하였다


    지난 3년간 신문을 지속적으로 구독하다가 올해 처음으로 신문대금을 청구하였다. 김 주무관은 "그 전에 신문이 들어왔는지 안 왔는지 난 모르겠고, 예산 없으니까 신문대금 못 준다. 그리고 신문 보내지 마라."라는 일방적인 통보방식이었다.

    신문대금을 떠나 기분이 몹시도 상하였다.


    이윽고 저런 자질을 가진 사람이 시를 홍보하는 공보실에서 기자를 상대한다고 하니 참 안타까울 따름이였다. 경주시민에 따르면 2016년 경주 지진으로 인하여 언론에서 사흘 밤낮으로 대서특필하는 바람에 현재 경주에는 관광객들의 발길이 뜸하여 그로 인하여 경주시민들이 큰 타격을 현재까지도 받고 있다고 한다.


    시민의 혈세로 공무원이야 월급 따박따박 받으면서 그만이라지만, 경주 시민은 무슨 죄인가? 시민들 호주머니 속의 세금으로 월급을 받는자라면은 최소한의 도리로 현재의 악제 속에서 더더욱 시를 홍보하고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함이 마땅함에도 불구하고 공보실 김주무관의 나몰라라식의 몰상식한 처사에 참으로 황당할 따름이다.








    최보영 기자(windluster@hanmail.net)
    <저작권자©경북문화재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8-12-04 16:41 송고 2018-12-04 17:19 편집
    경주시청 파렴치안 민원 행정
     
    기사검색
    많이 본 기사
    1 관광객 대상 ‘찾아가는 역사교실’열린다
    2 서애 유성룡의 징비록, 목판본 발견
    3 세계유산축전, 경북공식지정상품 선정 지역상품 홍보 및 판로개척으로 지역관광 가속화
    4 이철우 도지사, 신임 경상북도독립운동기념관장 임명
    5 자연과 함께하는 힐링의 장소 봉화군, 문수산 자연휴양림 6월 23일 개장
    6 안동을 관광거점으로 경북관광 BOOM-UP
    7 10년의 기다림, 사명대사공원 개장
    8 예천천문우주센터에서 부분일식 관측하세요.
    9 예천군, 삼강문화단지‘춤추는 음악분수’시원한 볼거리 제공
    10 압도적인 영상미를 자랑하는 다큐멘터리 제작 프로젝트
    11 상주시⇔경북문화재단 한복진흥원 위ㆍ수탁 협약 체결
    12 김광림 전 의원, 퇴계학연구원 이사장 취임
    13 영주 부석면, ‘순흥부사 윤세겸 청덕 선정비’ 이전 복원
    14 잊어선 안될, 그러나 잊혀져 가는 6·25 격전지 김천
    15 "유튜브 마카다안동"안동을 뒤집어 놓으셨다!
      회사소개 / 문화유산헌장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취재신청ㆍ기사제보 광고문의
    YES-TV 주소 : 경북 안동시 영가로 12-1(운흥동) 2층 / 대표 : 정재호
    전화 : 054-853-5223 / 팩스 : 054-853-5224 / 이메일 : kbcnews@daum.net
    등록번호 : 경북 아 00213 / 등록일 : 2012년 3월 22일
    발행·편집인 : 정재호(010-8581-9999)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호(010-8581-9999)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