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일 2020.09.21 11:48   로그인 회원가입
문화재 신문 경북문화재신문 문화재청
문화재뉴스/
홈>전체기사>지정문화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의성 금성면 고분군」사적 지정
5~6세기 경 조성된 324기 대규모 고분 / 삼국 시대 경북 북부 역사 알려주는 중요 유적


    하회별신굿탈놀이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경상북도 의성군에 있는 의성 금성면 고분군(義城 金城面 古墳群)을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제555호로 지정했다.

     

    의성 금성면 고분군은 의성군 금성면 대리리, 학미리, 탑리리에 걸쳐 조성된 324기의 대규모 고분군이다. 5~6세기 삼국 시대 의성지역을 포함한 경북 북부지역의 역·화와 신라의 발전과정을 이해하는데 있어 매우 중요한 유적으로 평가되어 왔다.

    * 지정예고 기간 중 제기된 의견을 토대로 324기로 정정(예고 때는 374기였으나 지정구역 바깥쪽의 미발굴 고분 50기 제외함)

     

    1960년 의성 탑리리 고분군이 발굴된 이래로 17차례의 매장문화재 조사와 9번의 학술조사를 통해 이곳에서는 신라의 묘제인 돌무지덧널무덤(적석목곽묘)독자적으로 수용한 점, 경주와의 관계를 보여줄 수 있는 관(머리장식)과 귀걸이(이식, 耳飾), 허리띠장식(과대금구, 銙帶金句), 고리자루칼(환두대도, 環頭大刀)과 같은 착장형 위세품이 다양한 형태로 나온 점을 확인했다.

    * 위세품(威勢品): 왕이 지방세력의 수장에게 힘을 과시하고 세력권에 편입하면서 지방에 있는 수장의 위신을 세워주기 위해 하사하는 귀한 물품

     

    출토 유물의 수량과 우수한 품질의 위세품들을 근거로 고분의 형성 시점을 추정해보면 삼국 시대 중에서도 중앙집권국가가 형성되기 전, 초기 국가를 이루고 있던 국읍(國邑, 중심 읍락) 시기로 보이며, 무덤 주인들은 이 국읍의 지배계층인 것으로 추정된다.

     

    또한, 고분군에서는 의성지역의 독특한 토기형식인 의성양식 토기가 출토되었는데, 이를 근거로 의성양식 토기들이 당시 꾸준히 생산되어 지속적으로 유통되었던 사실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고분군이 신라의 수도인 경주지역과 경북 북부지역을 연결하는 교통 중심지에 자리한 것으로 보아 의성이 전략적으로도 대단히 중요한 지역임을 짐작할 수 있다.

     

    전체적으로 고분군의 위치와 출토유물들로 미루어 볼 때, 이번에 사적으로 지정된 의성 지역은 신라의 발달과정에서 단순한 북방의 거점지역이 아닌 정치, 경제, , 군사면에서 매우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관리자(admin@kbcnews.co.kr)
    <저작권자©경북문화재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20-04-01 16:30 송고
    「의성 금성면 고분군」사적 지정
     
    기사검색
    많이 본 기사
    1 한국사‘큰별 샘’최태성 강사가 상주에 온 까닭은?
    2 '이육사아카데미 - 100년 전 ‘이육사의 시대’로 떠나는 인문여행' 개최
    3 조선시대에도 역병이 돌땐 명절 차례를 지내지 않았다
    4 낙동강 중류 고대문화의 중심지 “구미”
    5 조선 ‘여중군자’장계향선생 다큐 22일 전국 방송
    6 상주박물관, 조선후기 경삼감영을 기록한 『영영사례』 번역집 발간
    7 상주시 사벌국면, 문화재 주변 환경 정비 실시
    8 지금이 바로 ~ 메밀꽃 필 무렵!!
    9 대구경북행정통합공론화위원회 출범식 개최
    10 경사모, 전사벌왕릉 제초작업 실시
    11 김천 직지사 꽃무릇 군락지 개화 만발
    12 경북애(愛)인 모집! 나만의 경북을 만들어봐!
    13 영주시, ‘이석간경험방 학술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14 문경 산양양조장, 대한민국 공간문화대상 우수상 수상
    15 춘양목송이마을 ‘농어촌희망재단’ 2020년 하반기 신규 사업 선정
      회사소개 / 문화유산헌장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취재신청ㆍ기사제보 광고문의
    YES-TV 주소 : 경북 안동시 영가로 12-1(운흥동) 2층 / 대표 : 정재호
    전화 : 054-853-5223 / 팩스 : 054-853-5224 / 이메일 : kbcnews@daum.net
    등록번호 : 경북 아 00213 / 등록일 : 2012년 3월 22일
    발행·편집인 : 정재호(010-8581-9999)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호(010-8581-9999)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