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일 2020.02.18 14:42   로그인 회원가입
문화재 신문 경북문화재신문 문화재청
예천군, 예천세계곤충엑스포 내년도 개최로 결정
문화재뉴스/
홈>전체기사>문화재뉴스/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경북도, 전통한옥 브랜드화사업 전국 최다 선정!
■ 문체부 전통한옥체험프로그램 공모사업 15개소 확정
■ 전국 57개소 중 15개소, 사업비 9억원 중 2.5억원 확보


    경상북도는 문화체육관광부 ‘2020년 전통한옥 브랜드화 사업공모에 15개소(개인가옥 14개소, 마을단위 1개소)가 선정되어 전국 57개소 중에서 압도적인 비중을 차지하며 올해 국비예산 25천만원(문체부 총예산액 9억원)을 지원받는다고 밝혔다.

     

    전통한옥 브랜드화 사업은 매년 한옥체험업으로 지정되어 있는 개인 및 단체(밀집지역, 마을단위)를 대상으로 시·도를 통하여 문체부에서 공모·선정하는 사업이다. 선정된 업체는 전통음식, 공예, 한복, 전통 차, 전통예절, 전통놀이 고택 음악공연 등 전통한옥 및 지역의 특색을 살린 다양한 주제의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개별가옥은 총사업비 대비 국비 40% 지방비 40% 자부담 20%, 마을단위 및 밀집지역은 국비 40% 지방비 60%의 보조율로 보조금을 지원받는다.

     

    지금까지 경북도는 문화체육관광부의 전통한옥 체험프로그램 지원 공모 사업에 적극 대응하여 2006년부터 22시군 197가옥에 40억원을 지원했다. 그 결과 도내 한옥체험업이 매년 꾸준히 증가하여 2019년 현재 400여 개소(전국 한옥체험업 1,400여 개소)를 도내 각지에 보유하고 있고 국·내외 이용객 현황 역시 꾸준히 증가하여 현재 누적이용객 195만여명의 성과를 이뤘다.

     

    증가요인은 도가 꾸준히 추진한 전통한옥 관광자원화사업의 효과와 체험과 힐링이라는 관광트렌드에 부응하는 한옥체험에 대한 관광객들의 높아진 관심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김상철 경상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우리도는 도내 각지에 전국에서 가장 많은 400여개소의 한옥체험업 지정 업소를 보유하고 있고, 또한 진정한 한옥의 멋을 느낄 수 있는 잘 보존된 고택이 많이 지정되어 있기 때문에 질적·양적으로 전통한옥 숙박체험의 최적지다며 최근 가족이 함께 떠나는 여행이 증가하는 추세인데 다양한 세대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매력적인 숙박 장소가 바로 전통 한옥이다. 올해 2020 대구 경북 관광의 해를 맞이하여 경북의 우수한 관광지도 둘러보시고 숙박과 전통 문화체험을 동시에 경험할 수 있는 전통한옥숙박체험을 많이 이용하시어 경북 한옥의 멋을 듬뿍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원익 기자(kbcnews@hanmail.net)
    <저작권자©경북문화재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20-01-13 21:36 송고 2020-01-13 21:43 편집
    경북도, 전통한옥 브랜드화사업 전국 최다 선정!
     
    기사검색
    많이 본 기사
    1 한국남부발전, 청렴의 상징 ‘만휴정’ 에서 보백당 김계행의 청렴정신을 함께하다!
    2 안동시, 2020 정월대보름 행사 취소
    3 2020예천세계곤충엑스포 홍보를 위한 비즈링 서비스 가입 줄이어
    4 "예천천문우주센터"에서 달맞이 하세요~
    5 조선시대 일기자료로 본 선비들의 정월 초하루나기 선비들도 신년 운세를 봤을까?
    6 「의성 금성면 고분군」 사적 지정 예고
    7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12호 ‘안동소주’ 기능 보유자 조옥화 씨 별세
    8 2016년 도난됐던 조선 중기(인조) 문신‘권도(權濤)문집 목판’회수
    9 ‘영주 근대역사문화거리’재생 사업 첫발 내딛다!
    10 예천군, 지역문화 경쟁력 높이기 총력 기울여
    11 역사문화디지털센터 명칭 공모
    12 안동시 녹전면, 사신리 느티나무 당산제 개최
    13 예천군,‘금당야행’도 지정 야간 관광상품 선정
    14 최초의 한글 요리서‘음식디미방’웹툰으로 부활
    15 경북도, 의성 국가지질공원 인증 본격 추진!
      회사소개 / 문화유산헌장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취재신청ㆍ기사제보 광고문의
    YES-TV 주소 : 경북 안동시 영가로 12-1(운흥동) 2층 / 대표 : 정재호
    전화 : 054-853-5223 / 팩스 : 054-853-5224 / 이메일 : kbcnews@daum.net
    등록번호 : 경북 아 00213 / 등록일 : 2012년 3월 22일
    발행·편집인 : 정재호(010-8581-9999)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호(010-8581-9999)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