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일 2019.10.18 14:35   로그인 회원가입
문화재 신문 경북문화재신문 문화재청
문화재뉴스/
홈>전체기사>문화재뉴스/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춘천에 46년 만에 다시 나타난 천연기념물 장수하늘소
국립문화재연구소 장수하늘소 증식‧보존을 위한 연구 착수

    지정해제 서식지에서 46년 만에 발견된 천연기념물 장수하늘소 유충



    국립문화재연구소(소장 최종덕)지난 8월 강원도 춘천시 북산면 일대서 발견된 천연기념물 제218호 장수하늘소의 유충 7개체를 국립문화재구소에 5개체, 국립과천과학관에 2개체로 나눠서 보존 조치했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장수하늘소 유충이 발견된 장소는 1962123일 천연기념물 제75춘천의 장수하늘소 발생지로 지정되었다가, 소양강 다목적댐 건설로 서식지가 수몰되면서 보존가치가 상실되어 1973814일 지정해제 된 곳의 인접지역이다. 국립문화재연구소는 장수하늘소 유충을 발견했다는 국립과천과학관의 신고를 받고 서식실태 파악을 위한 공동조사단을 구성하여 현지조사에 착수했다.

     

    이번에 발견된 장수하늘소 유충은 천연기념물 지정해제 이후 46년만의 발견으로 매우 큰 의의를 갖고 있으며, 문화재 현상변경 허가절차를 정식으로 거친 후 국립문화재연구소와 국립과천과학관이 5개체와 2개체로 각각 분산하여 보존 조치했. 이후 보존을 위한 연구와 유충과정의 안정화, 성충의 인공사육과 증식을 통해 원채집지 다시 자연방사 할 예정이다. 또한, 장수하늘소 발견지점을 중심으로 정밀조사를 하여 서식지를 천연기념물로 지정할지의 여부도 검토할 계획이다.

     

    지정해제 서식지에서 46년 만에 발견된 천연기념물 장수하늘소 유충



    장수하늘소(학명: Callipogon relictus)는 딱정벌레목, 하늘소과에 속하며 딱정벌레 중 크기가 가장 큰 곤충으로 한국, 중국, 러시아, 일본 등지에서 매우 제한적으로 분포하며, 현재 국내에서는 경기도 포천시 광릉숲이 유일한 서식지로 알려져 있다.






     

    최보영 기자(windluster@hanmail.net)
    <저작권자©경북문화재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10-10 10:42 송고 2019-10-10 11:02 편집
    춘천에 46년 만에 다시 나타난 천연기념물 장수하늘소
     
    기사검색
    많이 본 기사
    1 황악산 하야로비공원 평화의 탑 상량식 거행
    2 울진군 “금강송에코리움” 홍보, 마케팅 활동
    3 화천 계성리사지(추정)에서 국내 최초 육각형 금당지(추정) 확인
    4 안동 무궁화 재조명‘독립의 꽃, 다시 피우다’방영
    5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 입암119안전센터와 합동소방훈련 실시
    6 견훤산성 국가 사적 승격을 위한 학술대회 개최
    7 상주연희단 ‘맥’ 전국국악대제전 수상 휩쓸어
    8 귀비고 기획전시 <2019 귀비고 프로젝트 - 포항, 여성, 기둥들> 개최
    9 제5회 상주동학문화제 개최
    10 안동 도심도 축제로 "들썩들썩" 1,300여 명의 안동시민이 만들어 가는 '비탈민 난장'
    11 전문가와 함께 찾는 충남지역 독립운동가들의 자취
    12 제3회 옥동서원 학술대회
    13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Magazine 가야』발간
    14 청송 대전사 신중도 등 3건,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지정
    15 금동신발과 금동관으로 재조명하는 나주 정촌고분
      회사소개 / 문화유산헌장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취재신청ㆍ기사제보 광고문의
    YES-TV 주소 : 경북 안동시 영가로 12-1(운흥동) 2층 / 대표 : 정재호
    전화 : 054-853-5223 / 팩스 : 054-853-5224 / 이메일 : kbcnews@daum.net
    등록번호 : 경북 아 00213 / 등록일 : 2012년 3월 22일
    발행·편집인 : 정재호(010-8581-9999)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호(010-8581-9999)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