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일 2019.10.18 14:35   로그인 회원가입
문화재 신문 경북문화재신문 문화재청
문화재뉴스/
홈>전체기사>문화재뉴스/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전북 문화재 연구의 새 장, 국립완주문화재연구소 개소
국립문화재연구소의 7번째 지방연구소, 개소식


    국립완주문화재연구소(소장 오춘영)는 삼례문화예술촌(전북 완주군 삼례읍) 내의 임시청사에서 오는 104일 오후 3시에 개소식을 개최한다.

    * 위치: 전라북도 완주군 삼례읍 삼례역로 75 / 건축면적 : 527(2, 지상 2)

     

    국립완주문화재연구소는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의 6개의 지방연구소들(경주, 부여, 가야, 나주, 중원, 강화)에 이어 7번째 연구소로 지난 723일 신설되었으며, 전라북도 지역의 문화재 조사연구를 담당한다.

     

    참고로, 전라북도에는 고분유적, 관방유적(군사목적의 시설 유적), 도성유적, 교유적 등 다양한 유적이 분포하고 있으나 각종 개발 사업과 지역의 조사연구 역량 부족으로 훼손되거나 방치되고 있어 국가 차원의 학술조사연구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되어 왔다.

     

    국립완주문화재연구소는 출범 직후부터 전라북도 지역의 문화유산 조사연구 현황을 파악하고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2020년부터는 초기철기와 가야 시대를 중심으로 하는 고대문화유적 조사연구’, ‘고건축 문화재 조사연구등 본격적인 중장기 연구 사업에 착수할 예정이다. 또한, 국립문화재 연구기관으로서 지역사회의 문화기반 강화에도 적극 이바지할 것이다.

     






    최보영 기자(windluster@hanmail.net)
    <저작권자©경북문화재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10-10 10:27 송고
    전북 문화재 연구의 새 장, 국립완주문화재연구소 개소
     
    기사검색
    많이 본 기사
    1 황악산 하야로비공원 평화의 탑 상량식 거행
    2 울진군 “금강송에코리움” 홍보, 마케팅 활동
    3 안동 무궁화 재조명‘독립의 꽃, 다시 피우다’방영
    4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 입암119안전센터와 합동소방훈련 실시
    5 화천 계성리사지(추정)에서 국내 최초 육각형 금당지(추정) 확인
    6 견훤산성 국가 사적 승격을 위한 학술대회 개최
    7 상주연희단 ‘맥’ 전국국악대제전 수상 휩쓸어
    8 귀비고 기획전시 <2019 귀비고 프로젝트 - 포항, 여성, 기둥들> 개최
    9 안동 도심도 축제로 "들썩들썩" 1,300여 명의 안동시민이 만들어 가는 '비탈민 난장'
    10 제5회 상주동학문화제 개최
    11 전문가와 함께 찾는 충남지역 독립운동가들의 자취
    12 제3회 옥동서원 학술대회
    13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Magazine 가야』발간
    14 청송 대전사 신중도 등 3건,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지정
    15 영주시 ‘유네스코 세계유산 관광상품’ 개발 나선다
      회사소개 / 문화유산헌장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취재신청ㆍ기사제보 광고문의
    YES-TV 주소 : 경북 안동시 영가로 12-1(운흥동) 2층 / 대표 : 정재호
    전화 : 054-853-5223 / 팩스 : 054-853-5224 / 이메일 : kbcnews@daum.net
    등록번호 : 경북 아 00213 / 등록일 : 2012년 3월 22일
    발행·편집인 : 정재호(010-8581-9999)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호(010-8581-9999)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