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일 2019.10.18 14:35   로그인 회원가입
문화재 신문 경북문화재신문 문화재청
문화재뉴스/
홈>전체기사>문화재뉴스/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화천 계성리사지(추정)에서 국내 최초 육각형 금당지(추정) 확인
현장 공개 10.1. 오후 2시, 北 금강산 정양사와 유사 구도 특징

    중심사역전경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의 허가를 받아 화천군(군수 최문순)()강원고고문화연구원(원장 지현병)이 시행한 화천 추정 계성리사지 유적 발굴조사에서 국내 최초로 육각형 모양의 건물지가 확인되어 101일 오후 2시에 현장이 공개된다.

    * 발굴현장: 강원도 화천군 하남면 계성리 595번지 일원

     

    추정 계성리사지는 고려 전기에서 조선 후기까지 운영된 산지가람의 사찰로, 신라 말 고려 초의 일반적인 평지가람 배치의 특징을 잘 보여주고 있는 곳이. 이번 굴조사는 보물 제496호 화천 계성리 석등 정비사업의 하나로 시행되었으며, 중심사역으로 인된 구역에서는 정밀발굴조사가, 외곽지역에는 시굴조사가 있었다. 조사결과, 중심사역은 남북축선을 기준으로 중문지, 석탑지, ·서 석등지, 금당 추정 육각형 건물지가 위치하는 11금당의 가람배치가 뚜렷했다.

    * 가람배치: 사찰 건물의 배치

    * 축선: 건물이나 건축 배치 등 구성의 중심선

    * 금당(金堂): 절의 본당으로 본존불을 모신 건물

     

    특히, 국내 절터에서 최초로 확인된 평면 육각형의 건물지는 이번 발굴조사에서 가장 큰 성과로 평가되고 있다. 고려 전기에 조성된 건물지는 가람배치상으로 볼 때 본존불을 모신 금당으로 추정되는데, 육각형의 기단에 고맥이 초석(주춧돌)을 사용했다.

    * 고맥이 초석: 하방 밑에 생기는 화방벽과 만나는 초석 측면의 마감을 깨끗이 하기 위 해 만들어진 특수한 초석

     

    기단 한 변의 길이는 약 5.4~5.7m, 적심의 지름은 약 1.8~2.2m이며, 면적은 기단을 기준으로 약 88.2이다. 이후 조선 시대에 가서 평면 방형으로 재건되었는데, 정면 3, 옆면 3칸으로 면적은 약 132.7이다. 건물지 중앙에는 평면 육각형의 쪼갠 돌(할석)깔려 있어 불상의 불대좌(佛臺座)가 놓여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육각형 모양의 법당지는 현재 북한 금강산 정양사(正陽寺)에도 있는데, 이 정양사의 육각형 법당지(현 약사전) 중앙에도 석조본존불이 배치되어 있어서 비교 짐작이 가능하다.

    * 적심: 마루 서까래 뒷목 보강을 위해 큰 원목을 눌러 박은 것

    * 불대좌: 부처나 보살 등을 안치하기 위한 대()

     

    그리고 제3호 건물지 내에서 확인된 궐수문(고사리 모양 무늬)이 조각된 타원형의 석조화덕시설은 그 동안 국내에서 확인된 고려 시대 화덕시설 중에는 가장 화려하고 격조 높은 시설로 고려 시대 차 문화의 단면을 보여주는 특징적인 유구로 볼 수 있다.

    사찰 창건과 관련해서는, 고려 전기 관리인 최사위(崔士威)의 묘지명(墓誌銘)계성사, 계성사와 매우 유사한 사찰로 알려진 한 금강산 정양사의 창건에 각각 관여한 행적이 기록되어 있다.

    계성사와 정양사, 두 사찰 모두 육각형을 모형으로 하여 법당, 석탑, 석등이 축조되어 유사한 양상을 띄고 있는 것으로 보아 최사위가 두 사찰을 거의 같은 설계구도 속에서 대부분 건축물을 조성했던 것으로 파악된다.

    * 최사위(崔士威): 려 전기의 문신. 본관은 수주(水州). 문하시랑평장사, 태자태사, 내사령 등을 역임한 관리

    * 묘지명(墓誌銘): 죽은 사람의 이름과 생몰년, 행적, 신분, 무덤의 방향 등을 기록한 묘문

     

    현재 추정 계성리사지 주변 시굴조사를 통해 부속건물터가 많이 분포하고 있다는 사실이 확인됨에 따라 사세와 위상이 매우 컸던 사찰이었음을 짐작할 수 있다.

    아울러, 이곳이 북한 금강산의 정양사와 건축구조물에서 매우 유사한 양상을 보이고 있어 금강산 관광 등 남북교류가 회복되면 두 사찰을 남북이 공동연구해 볼 가치가 충분히 있는 사안으로, 연구 기회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





      

    정재호 기자(admin@kbcnews.co.kr)
    <저작권자©경북문화재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9-30 10:08 송고 2019-09-30 10:11 편집
    화천 계성리사지(추정)에서 국내 최초 육각형 금당지(추정) 확인
     
    기사검색
    많이 본 기사
    1 황악산 하야로비공원 평화의 탑 상량식 거행
    2 울진군 “금강송에코리움” 홍보, 마케팅 활동
    3 화천 계성리사지(추정)에서 국내 최초 육각형 금당지(추정) 확인
    4 안동 무궁화 재조명‘독립의 꽃, 다시 피우다’방영
    5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 입암119안전센터와 합동소방훈련 실시
    6 견훤산성 국가 사적 승격을 위한 학술대회 개최
    7 상주연희단 ‘맥’ 전국국악대제전 수상 휩쓸어
    8 귀비고 기획전시 <2019 귀비고 프로젝트 - 포항, 여성, 기둥들> 개최
    9 제5회 상주동학문화제 개최
    10 안동 도심도 축제로 "들썩들썩" 1,300여 명의 안동시민이 만들어 가는 '비탈민 난장'
    11 전문가와 함께 찾는 충남지역 독립운동가들의 자취
    12 제3회 옥동서원 학술대회
    13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Magazine 가야』발간
    14 청송 대전사 신중도 등 3건,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지정
    15 영주시 ‘유네스코 세계유산 관광상품’ 개발 나선다
      회사소개 / 문화유산헌장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취재신청ㆍ기사제보 광고문의
    YES-TV 주소 : 경북 안동시 영가로 12-1(운흥동) 2층 / 대표 : 정재호
    전화 : 054-853-5223 / 팩스 : 054-853-5224 / 이메일 : kbcnews@daum.net
    등록번호 : 경북 아 00213 / 등록일 : 2012년 3월 22일
    발행·편집인 : 정재호(010-8581-9999)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호(010-8581-9999)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